과학기술의 허브 영주과수시험장, 농업현장 교육장으로 인기
과학기술의 허브 영주과수시험장, 농업현장 교육장으로 인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과수재배 농업인대상 이론 및 실습 교육 제공

▲ 사과 이축형 수형 재배기술 현장교육

[루나글로벌스타] 영주시 안정면에 위치한 ‘영주과수시험장’이 전국 과수재배 농업인들의 현장교육장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12일 시 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에만 경기 포천, 강원 평창, 경남 창원, 충북 태안 등 전국의 농업인 단체가 과수재배 기술을 배우기 위해 1000여 명의 농업인이 현장교육을 다녀갔다고 밝혔다.

특히 과수시험장은 이론적 재배 기술 교육은 물론 재배 관련 모든 기술을 현장에서 바로 견학할 수 있어 더욱 인기를 끌고 있다.

또 국내 최초로 조성한 이축형 수형 재배기술, 국내육성 신품종 재배기술, 친환경재배를 위한 병해충 방제기술, 밀식사과 재배기술, 왜성 사과대목 증식, 녹비작물 재배를 통한 예정지 관리, 대체과수 지역적응 특성 등 연구결과와 재배 관련 기술을 중점적으로 견학할 수 있다. 과수 정보기술을 융합한 첨단 스마트팜 기술 또한 과수시험장에서 경험할 수 있다.

시설을 견학한 한 농업인은 “일반적인 시험장은 보통 나무와 과실 품질이 떨어지는데 비해 과수시험장은 관리가 잘 돼 있어 보고 배울 것이 많다”며 “과수 전문가들의 친절한 설명과 현장에서의 상세한 교육으로 큰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영주시 과수시험장 관계자는 “영주지역이 가진 천혜의 자연과 자원, 전문 농업 기술력을 바탕으로 과수농업인의 소득향상을 이끌어내 젊은 영농인력들이 돌아오는 영주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영주시과수시험장은 영주시 소속 지도 연구기관으로 2001년에 부지 7.1ha 중 4.2ha의 시험포장을 조성해 사과품종적응 시험포, 수형시험포 등 10개의 시험포장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과수 전문 교육, 시범사업 등 과수재배 기술 전파의 허브(hub) 역할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