린, 오늘(25일) 3년 만에 정규 10집으로 컴백...전곡 작사 참여
린, 오늘(25일) 3년 만에 정규 10집으로 컴백...전곡 작사 참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325이앤씨
/사진=325이앤씨

 

 

[루나글로벌스타 박지혜 기자] 가수 린이 정규 10집으로 돌아온다.

린의 정규 10집 '#10'은 25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10'은 린이 그동안 대중에게 들려줬던 노래들을 한데 모아 그의 음악적 전부를 담아낸 앨범이다. 많은 시간 곡을 작업한 만큼 린만의 색채가 고스란히 묻어있으며 전곡 작사에 참여해 그의 감성도 짙게 녹여냈다.

특히 타이틀 '이별의 온도'는 린과 싱어송라이터 박새별의 공동작업으로 만들어진 감성적인 발라드곡이다. 이번 앨범의 1번 트랙을 장식하고 있는 '노래뿐이라서'는 지난 5월에 선공개된 ‘엄마의 꿈’으로 린과 호흡한 프로듀싱팀 JPG와 린이 공동으로 작곡에 참여했다.

또한 이번 앨범에는 그동안 린과 작업하며 수많은 대표곡들을 만들어냈던 황성제와 하정호, 황찬희 작곡가 등이 참여해 더욱 완성도 높은 앨범으로 탄생했다. 

컴백과 함께 린은 11월 3-4일 양일간 서울 이화여자대학교 삼성홀에서 정규 10집 발매 기념 단독 콘서트도 개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