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프로듀서에게 폭행 당한 더 이스트라이트, 내일 긴급 기자회견 개최 (전문)
[공식입장] 프로듀서에게 폭행 당한 더 이스트라이트, 내일 긴급 기자회견 개최 (전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더 이스트라이트 멤버가 폭행 논란에 대해 직접 입을 연다.

18일 더 이스트라이트 멤버의 법률대리인 남강 측은 "더 이스트라이트 멤버가 19일 오전 11시, 광화문 변호사회관에서 폭행 피해와 관련한 기자회견을 연다"고 알렸다. 현장에는 B군이 직접 참석해 폭행 피해 사실을 증언하고 증거도 제출한다.

법률대리인은 "더 이스트라이트 멤버 일부가 소속사 미디어라인 엔터테인먼트 프로듀서 A씨로부터 상습 폭행을 당하고, 김창환 회장(총괄 프로듀서)은 이를 교사 내지 묵인, 방조했을 뿐만 아니라 스스로도 일부 멤버들에게 폭언과 폭행을 했다는 의혹이 있다"고 전했다.

앞서 미디어라인엔터테인먼트는 "1년 4개월 전 더 이스트라이트 담당 프로듀서가 멤버들을 지도 및 교육하는 과정에서 폭행이 발생했다는 사실을 처음으로 인지했다. 부모와 대화를 통해 원만히 해결했고 재발방지를 약속드렸다"고 폭행이 있었음을 시인했다.

멤버가 직접 기자회견 의사를 밝히면서 소속사와 멤버들 간의 논란은 확대되는 추세다.

 

<다음은 B측 공식입장 전문>

금일 언론에 보도된 바와 같이 밴드 더 이스트라이트 멤버 일부가 소속사 미디어라인 엔터테인먼트 프로듀서 A씨로부터 상습적으로 폭행을 당하고, 김창환 회장(총괄 프로듀서)은 이를 교사 내지 묵인 및 방조했을 뿐만 아니라 스스로도 일부 멤버들에게 폭언과 폭행을 했다는 의혹과 관련하여, 기자회견을 갖습니다. 기자회견에는 멤버 B군이 직접 참석하여 폭행 피해 사실을 직접 증언하고, 관련 증거도 제시할 예정이며 또한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도 할 예정입니다. 감사합니다. 정지석 변호사 드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