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마' 신우, "첫 정극 도전...소중하고 감사한 기회라 생각"
'미스마' 신우, "첫 정극 도전...소중하고 감사한 기회라 생각"
  • 한재훈 에디터
  • 승인 2018.10.06 0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 제공.
SBS 제공.

 

 

[루나글로벌스타 한재훈 에디터] 배우 신우가 첫 정극 도전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5일 오후 서울특별시 양천구 목동 SBS 사옥에서 SBS 새 주말 특별기획 ‘미스 마, 복수의 여신’(극본 박진우, 연출 민연홍, 이정훈/이하 ‘미스 마’)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미스 마, 복수의 여신’은 아가사 크리스티의 작품 중 여성탐정 ‘미스 마플’의 이야기를 모아 드라마화한 작품이다. 딸을 죽였다는 누명을 쓰고 절망에 빠져있던 여자가 진범을 찾는 과정에서 주변 사건들까지 해결하는 이야기를 담았다. 신우는 극 중 무지개마을 파출소 순경 배도환 역을 맡았다. 경찰의 사명감보단 본인의 안락함을 추구하는 청년인데, 서은지(고성희 분)를 만나 조금씩 변화하는 캐릭터다.

이날 참석한 신우는 "첫 정극이기도 하고 소중한 기회였다. 나름대로 준비를 열심히 했다. 감독님과도 많은 상의를 했고, 선배님들께서 어떻게 만들어갈지 도움을 많이 주셨다"고 밝혔다.

뮤지컬이 도움이 되었냐는 질문에는 “뮤지컬 했던 게 많이 도움이 되었던 것 같다”고 말하면서도 “그렇지만 뮤지컬과는 좀 다르다. 헤매고 있을 때 선배님께서 많이 도움을 주신다”면서 “늘 촬영할 때나 일상 생활을 하면서도 선배님께서 많은 도움을 주신다”고 고마움을 표현했다.

한편, SBS ‘미스 마, 복수의 여신’은 오는 6일 밤 9시 5분에 첫 방영되며, 매주 토요일 밤 9시 5분에 방영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