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카이, 韓 대표로 구찌 2019 봄/여름 컬렉션 참석
엑소 카이, 韓 대표로 구찌 2019 봄/여름 컬렉션 참석
  • 박지혜 기자
  • 승인 2018.09.27 2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찌 제공.
구찌 제공.

 

 

[루나글로벌스타 박지혜 기자]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구찌(Gucci)는 지난 9월 24일 (현지 시간) 파리 테아트르 르 팔라스(Théâtre Le Palace)에서 구찌 2019 봄/여름 컬렉션을 공개했다.

이번 쇼는 세 파트로 이루어진 프랑스에 대한 오마주 시리즈의 마지막을 장식했다. 오마주는 지난 1월 공개된 1968년 5월의 파리 학생 운동을 연상시키는 프리폴 광고 캠페인을 시작으로, 남프랑스 아를(Arles)의 고대 유적지 알리스캉 산책로(Promenade Des Alyscamps)에서 진행된 2019 크루즈 패션쇼로 이어졌다.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알레산드로 미켈레가 구찌 2019 봄/여름 컬렉션 런웨이로 선택한 파리의 테아트르 르 팔라스는 1970년대 후반과 1980년대 음악 장르의 중심 이었을 뿐 아니라, 오늘날까지도 젊은 세대에게 영감을 주는 문화적 공간으로, 구찌 하우스의 비전과 잘 어우러지는 장소다. 구찌는 이 역사적인 장소에서 런웨이 쇼를 개최한 최초의 패션하우스다.

이번 구찌 2019 봄/여름 패션쇼에서는 알레산드로 미켈레만의 감성이 돋보이는 뉴 컬렉션 뿐 아니라, 제인 버킨(Jane Birkin)의 스페셜 퍼포먼스도 공개되었다. 배우, 싱어송라이터 겸 모델 제인 버킨은 쇼 중반부, 객석에서 그녀의 노래 ‘Baby alone in Babylone’을 열창했다.

해당 패션쇼에는 배우 페이 더너웨이(Faye Dunaway)와 싱어송라이터 소코(Soko), 배우 겸 프로듀서 셀마 헤이엑 피노(Salma Hayek Pinault), 배우 겸 모델 하리 네프(Hari Nef), 배우 겸 가수 자레드 레토(Jared Leto), 배우 겸 모델 사카구치 켄타로를 비롯한 전세계 유명 인사들이 참석했다.

한국 대표로는 그룹 EXO의 멤버 카이가 참석했다.

수많은 카이의 팬들로 인산인해를 이룬 쇼 현장에 카이는 구찌 2019 크루즈 컬렉션 카멜 컬러의 벨벳 재킷과 오렌지 컬러의 빈티지 체크 셔츠, 스트라이프 셔츠에 레이스 디테일의 블랙 팬츠와 플래시트렉 스니커즈를 매치한 감각적인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카이의 패션쇼 준비 현장을 그린 화보 영상은 W Korea 공식 인스타그램(@wkorea)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한편, 카이는 해당 쇼 참석을 위해 출국 시 착용한 공항 패션으로도 이미 한 차례 이목을 집중시킨 바 있다.

그는 구찌의 아이코닉한 GG 자카드 패턴의 니트 스웨터와, 고급스러운 광택이 특징인 블랙 팬츠, 그리고 홀스빗 디테일이 돋보이는 GG 벨벳 로퍼를 착용했으며, 여기에 홀스빗이 더해진 인터로킹 G 디테일과 멀티 컬러 크리스털 타이거 헤드 장식이 돋보이는 보르도 레더 체인 숄더백을 매치해 더욱 세련된 스타일링을 연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