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용석 측 "김부선, 이재명 지사 상대로 3억원 손해배상 소송 제기"
강용석 측 "김부선, 이재명 지사 상대로 3억원 손해배상 소송 제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루나글로벌스타 박지혜 기자] 김부선의 변호사 강용석이 소장 제출을 예고했다.

김부선의 법률대리인을 맡고 있는 강용석 변호사는 27일 오후, 자신의 소셜 네트워크(SNS) 페이스북을 통해 "내일(28일) 오전 11시 서울동부지방법원에 김부선씨는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상대로 명예훼손에 따른 손해배상 3억원을 청구하는 소장을 제출합니다"라고 밝혔다. 강 변호사는 "소송대리인은 제가 되며 김부선씨와 제가 함께 서울동부지법에 출석해 소장을 제출할 것입니다"라고 전했다.

김부선은 앞서 18일 오전 서울 남부지검을 찾아 공직선거법과 정보통신망법위반 등의 혐의로 이재명 지사를 고소했다.

한편 김부선은 올해 5월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여배우 스캔들에 휘말렸다. 이 스캔들의 진위여부를 두고 끊임없이 논쟁이 일었으며, 지난 6월 '이재명캠프 가짜뉴스대책단'이 그를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공표 혐의로 고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