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세무당국, 공식 입장 내놔..."판빙빙 탈세 의혹, 여전히 조사 중"
中 세무당국, 공식 입장 내놔..."판빙빙 탈세 의혹, 여전히 조사 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박지혜 기자] 중국 톱스타 판빙빙(范氷氷)이 탈세 의혹 이후 대중의 시야에서 갑자기 사라져 온갖 추측이 휩싸인 가운데, 처음으로 중국 세무 당국이 판빙빙 탈세 의혹 사건에 대해 공식 입장을 밝혔다.

23일 신랑차이징 등 중국 매체들에 따르면 장쑤성 세무국은 "해당 영화계 인사에 관한 세금 문제 사건은 여전히 조사가 진행 중"이라며 "구체적인 결과는 최종 공고를 통해 고지하겠다"고 밝혔다.

장쑤성 세무국은 여기에서 이름을 밝히지 않고 '해당 영화계 인사'라는 표현을 썼다. 그러나 중국에서는 누구나 판빙빙을 가리킨 것으로 받아들이고 있다.

장쑤성 세무국은 국가세무총국 지시에 따라 지난 6월부터 판빙빙의 이중계약서를 통한 탈세 의혹을 조사해왔다. 판빙빙의 소속사도 장쑤성에 위치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