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캐쳐 지유, "보다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는 앨범이라 생각"
드림캐쳐 지유, "보다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는 앨범이라 생각"
  • 황선일 객원기자
  • 승인 2018.09.20 2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김재용 기자
사진=김재용 기자

 

[루나글로벌스타 황선일 객원기자] '악몽' 드림캐쳐가 돌아왔다.

20일 서울 마포구 무브홀에서 드림캐쳐 3집 '얼론 인더시티' 미니앨범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지유는 "이번에는 앤티크에서 현실로 온 앨범"이라면서 "많은 사람들이 친숙하고 공감할 수 있는 앨범일 것 같다"고 이번 앨범을 소개했다. 지유는 차트에 진입하게 된다면 "악몽을 꾸는 이유가 스트레스가 아닌가. 누구나 스트레스가 많은데 조금이나마 마음이 따뜻했으면 해서 손난로를 많이 사서 나눠주고 싶다"고 밝혔다.

지유는 "저희가 'YOU AND I' 활동을 끝내고 쉴 틈 없이 해외활동을 했다. 빠르게 새 앨범을 준비했는데 완성도 있는 앨범으로 나오게 돼 기쁘다"고 컴백 소감을 말했다.

타이틀곡 'What'은 현실 세계로 귀환한 소녀들의 이야기를 그린 곡으로 중독성 있는 외침을 느낄 수 있는 훅이 감상 포인트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