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브엔터테인먼트, 현아·펜타곤 이던 퇴출.."신뢰 회복 불가능" [공식입장]
큐브엔터테인먼트, 현아·펜타곤 이던 퇴출.."신뢰 회복 불가능" [공식입장]
  • 박지혜 기자
  • 승인 2018.09.13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박지혜 기자] 큐브 엔터테인먼트가 현아와 이던을 퇴출했다.

큐브 엔터테인먼트는 오늘(13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소속 아티스트 현아, 이던의 퇴출을 결정하게 되다"고 밝혔다.

큐브는 이어 "당사는 아티스트 매니지먼트를 하는 데 있어 서로 간의 신뢰와 믿음을 최우선으로 일해 왔다"며 "수많은 논의와 고심 끝에 현아, 이던 두 아티스트와는 신뢰 회복이 불가능하다고 판단했다"고 퇴출 이유를 설명했다.

큐브엔터테인먼트의 입장과 달리 두 사람은 "팬들에게는 솔직해지고 싶었다"고 당당하게 열애를 인정했지만, 이던은 펜타곤의 활동에서 제외됐고, 현아 역시 공식 행사가 줄줄이 취소되는 등 후폭풍에 시달렸다.

 

<다음은 소속사 공식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큐브엔터테인먼트입니다.

큐브엔터테인먼트는 소속 아티스트 현아, 이던의 퇴출을 결정하게 되었습니다.

당사는 아티스트 매니지먼트를 하는 데 있어 서로 간의 신뢰와 믿음을 최우선으로 일해 왔습니다.

수많은 논의와 고심 끝에 현아, 이던 두 아티스트와는 신뢰 회복이 불가능하다고 판단되어 두 아티스트의 퇴출을 결정지었습니다.

지금까지 함께해준 두 아티스트와 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