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도 마법사였다면"...마법을 사용하는 판타지 영화 5篇
"나도 마법사였다면"...마법을 사용하는 판타지 영화 5篇
  • 한재훈 에디터
  • 승인 2018.09.14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한재훈 에디터] 판타지 영화 중 마법을 사용하는 영화는 호불호가 갈리긴 하지만 어린 친구들에게도 꾸준히 사랑받고 있으며, 좋아하는 영화 하나쯤은 있지 않을까. 그런 의미에서 판타지 영화, 그 중에서도 마법을 사용하는 영화를 4편 뽑아봤다. 판타지 영화하면 떠오르는 대표작 '해리포터'부터 국내에서는 생소한 '추락천사'까지 5편을 꼽았다. 

 

 

반지의 제왕과 함께 판타지 최고의 명작으로 손꼽히는 '해리포터'

'해리 포터'는 J. K. 롤링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한 영국, 미국의 영화 시리즈이다. 주연 배우로는 다니엘 래드클리프, 루퍼트 그린트와 엠마 왓슨으로 이들 주인공 세 명이 연기한 역할은 해리 포터, 론 위즐리와 헤르미온느 그레인저이다. 해리 포터의 모험을 다루는 중심 스토리에서 그의 최대의 숙적인 볼드모트와의 최후의 대결까지 그려내는 데 10년이 걸렸다. 판타지 영화의 최고봉이라 해도 될 만큼, '판타지'라는 장르를 영화화하는 데 대표가 된다고 할 만큼 '반지의 제왕'과 함께 판타지 영화를 대표하고 있는 시리즈 영화다.

 

유명 배우들이 다 모였다, '스타더스트'

영화 '스타더스트' 스틸컷.
영화 '스타더스트' 스틸컷.

2007년에 개봉한 미국, 영국의 로맨스 판타지 영화이다. 닐 게이먼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매튜 본이 감독을 맡았다. 이 영화에는 찰리 콕스, 클레어 데인스, 벤 반스, 미셸 파이퍼, 시에나 밀러, 제이슨 플레잉, 마크 스트롱, 루퍼트 에버렛, 리키 저베이스, 데이비드 월리엄스, 줄리안 린드 터트, 너새니얼 파커, 피터 오툴, 헨리 카빌, 로버트 드 니로 등이 출연했고, 이언 매켈런이 내레이션에 참여했다. 2008년 휴고상 장편 영화부문 최우수 작품상을 수상하기도 했으며, 국내에서 80만명이 넘는 관객을 모았다.

 

천사가 추락해 지상으로 왔는데 로맨스를 한다, '추락천사'

영화 '추락천사' 스틸컷.
영화 '추락천사' 스틸컷.

'추락천사'(Fallen)는 미국의 판타지 로맨스 영화이다. 로런 케이트의 동명의 청소년 소설을 원작으로 하여 스콧 힉스가 연출했다. 주역에는 애디슨 팀린, 제러미 어바인, 해리슨 길버트슨 등이 캐스팅되었다. 남자 주인공이 천사인데, 지상으로 추락한 천사다. 원작 소설은 진짜 재미있는데, 영화를 기대하고 본다면 실망이 이만저만이 아닐 것이다.

 

해리 포터의 팬을 위한 선물, 아쉽지만 괜찮은 '신비한 동물사전'

영화 '신비한 동물사전' 스틸컷.
영화 '신비한 동물사전' 스틸컷.

 

2016년, 한국에서 해리포터 시리즈의 작가 조앤 K. 롤링이 참여한 판타지 영화 <신비한 동물사전>이 16일 개봉했다. 영화 <신비한 동물사전>을 보면, 호그와트 마법 학교, 그린델왈드, 지팡이 쓰는 마법사들, 신비하고 아름다운 동물 등의 소재에서 해리포터와 매우 비슷하다. 해리 포터가 쓰던 마법 주문들과 이전 시리즈에 등장했던 이름들도 들을 수 있어 친숙하게 느껴진다. 단지 해리포터 작가인 '조앤 롤링'을 믿고 영화를 본 사람이라면 아쉬움이 남을 수밖에 없다고 생각한다. 또한 마법, 혹은 싸우는 장면이 많을 거라고 기대한 사람이라면 그런 장면이 의외로 적기에 흥미 면에서도 아쉬울 수 있다. 2편이 올해 11월 국내 개봉을 앞두고 있다.

 

종교적인 의미와 판타지의 적절한 조합, '나니아 연대기'

영화 '나니아 연대기' 스틸컷.
영화 '나니아 연대기' 스틸컷.

 

총 7권으로 구성된 영국 작가인 C.S.루이스의 판타지 아동문학 시리즈를 바탕으로 했다. 이 시리즈는 아동문학의 고전이라 평가되며, 저자가 톨킨과 가까운 사람이었던 만큼, 현대 판타지에서도 어느 정도의 위치를 차지하고 있다. 저자의 작품 중 가장 잘 알려진 작품이기도 하다. 필자 개인적으로는 극장에서 처음 봤던 영화이고, 필자가 나이 들어 오면서 모든 작품을 극장에서 봤던 작품이기도 하다. 종교적 의미가 약간 들어있으며, 판타지와 잘 조합해 명작 중 하나로 남아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