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주년 기념 스페셜 앨범 ‘HEART’로 돌아온 최장수 아이돌 '신화', 20년을 말하다 ①
20주년 기념 스페셜 앨범 ‘HEART’로 돌아온 최장수 아이돌 '신화', 20년을 말하다 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화 / 사진 김재용 기자
신화 / 사진 김재용 기자

 

 

[루나글로벌스타 김준모 기자] 신화가 컴백했다.

8월 28일(화) 아모리스 영등포 타임스퀘어점에서 그룹 신화의 기자간담회가 진행되었다. 올해 데뷔 20주년을 맞이한 신화는 <Hey, Come On!>,  <Wild Eyes>, <Perfect Man>, <너의 결혼식> 등 다수의 히트곡으로 사랑받아 왔으며 <Brand New>로 가요대상을 수상한 국내 최장수이자 최고의 남자 아이돌 그룹이다. 데뷔 20주년 기념 스페셜 앨범 ‘HEART’로 돌아온 신화는 오늘(28일) 오후 6시 20주년 기념 스페셜 앨범 ‘HEART’ 발매와 함께 뮤직비디오를 공개할 예정이며 30일(목) Mnet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컴백한다.

그동안 스타일리시하면서도 화려한 퍼포먼스로 대중들을 사로잡았던 신화는 이번 스페셜 앨범을 세련되면서도 트렌디한 감각을 더해 보다 완성도 높은 앨범으로 탄생시켰다. 또 다양한 장르의 구성으로 신화만의 폭넓은 음악적 스펙트럼까지 담아내 20주년 앨범의 특별함을 더했다. 이번 스페셜 앨범의 타이틀 곡 <Kiss Me Like That>은 두 남녀의 아슬아슬한 기류를 고스란히 담아낸 가사와 어쿠스틱한 느낌의 연주가 조화를 이룬 댄스곡으로 작사가 김이나와 스웨덴 출신의 Caesar & Loui가 작곡과 편곡에 참여해 곡의 완성도를 한층 더 높였다.

뮤직비디오 역시 태민의 <MOVE> 등 감각적이고 트렌디한 연출로 주목받고 있는 김용수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신화만의 다채로운 매력을 빈티지한 느낌의 화려한 영상미로 곡의 무드를 한껏 짙게 살려 완성도를 더했다. 듣는 음악과 보는 음악을 동시에 만족시킬 수 있는 이번 타이틀 곡 <Kiss Me Like That>은 어떤 장르도 그들만의 것으로 만들어내는 신화의 능력을 잘 보여주고 있다.

KBS 기상캐스터 강아랑의 사회로 시작된 이날 기자간담회에는 리더 에릭을 비롯한 신화 멤버 이민우, 김동완, 전진, 신혜성, 앤디가 참석하였다. 멤버 교체 없이 20년을 맞이한 신화 리더 에릭은 앨범 발매 소감으로 ‘20주년을 맞이하게 되어 감회가 남다르다. 멤버들, 팬 분들, 같이 일해 준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 함께해 준 멤버들이 자랑스럽다.’고 말하였다. 앨범명에 담긴 의미에 대해 멤버 신혜성은 “멈추지 않고 뛰는 심장처럼 신화는 계속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20년이 지난 지금에도 팬분들을 만날 때 가슴이 설렌다. 팬분들도 그럴 거라 생각한다. 그래서 앨범명을 ‘HEART’로 지었다.‘고 답하였다.

매 앨범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는 신화는 타이틀곡을 <Kiss Me Like That>으로 선정한 이유에 대해 멤버 민우는 “타이틀곡 선정은 신중하고 심혈을 기울이는데 신화는 퍼포먼스를 빼놓을 수 없다. 항상 퍼포먼스를 고려해 타이틀곡을 선정한다. 신화만이 할 수 있는 퍼포먼스를 해 보는 게 어떨까 하는 생각으로 타이틀곡을 선정하였다.”고. 이번 뮤직비디오의 감상포인트에 대해 멤버 전진은 “6명 각각의 멋진 모습을 담는 것도 있지만 서양화 속에서 움직이는 듯한 느낌을 주기 위해 편집에 신경을 많이 써주셨고 멤버 개개인의 파트에서 마음에 드는 모습을 보여주었다고 생각한다. 뮤직비디오에서는 혜성이 주인공처럼 등장한다. 키스신 도전이 힘들었을 텐데 잘 해줘서 고맙다.”며 웃음을 더했다.

덧붙여 멤버 동완은 “에드워드 호프의 작품 <밤을 지새우는 사람들>을 배경으로 만들었는데 CG에 신경을 많이 써주셨다. 밤새 작업해주신 뮤직비디오 감독님과 CG팀에게 감사드린다.”라는 말을 덧붙였다. 안무 포인트에 대해 멤버 앤디는 직접 자리에서 일어나 동작을 보여주었다. 후렴구 구절 안무를 보여준 앤디와 민우는 칼군무 보다 힘을 빼면서 신화만의 느낌을 낼 수 있는 절제된 춤을 선보이고 싶었다고 한다.(<This Love> 때 이런 안무를 선보이기 위해 노력했다고 한다.) 멤버 전진은 덧붙여 멤버 모두가 함께 춤을 추는 빵빠레 춤과 키스 춤, 터치 춤을 기대해 달라고 말하였다.

화제가 된 20주연 콘서트 공연 연상과 이번 콘서트에서 기대되는 특별한 점에 대해 멤버 동완은 “공연 중 어쩔 수 없이 시간이 필요할 때가 있다. 그래서 관객 분들을 위해 영상을 만들었다. 이전에 멕시칸 컨셉으로 찍었던 영상과 내용이 이어진다. 많은 분들이 좋아하는 병맛 컨셉으로 찍었다. 기대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하였다. 이어 “제초경기장 리모델링 후 처음 하는 공연이다. 이전보다 더 좋은 전망과 퀄리티로 만날 수 있을 것이다. 관객들과 함께 호흡하고 싶다.”고 답했다.

앞으로의 활동계획에 대해 멤버 민우는 “기대해주신 팬 여러분들게 감사하다. 이번 주부터 음악방송을 시작한다. 음악방송에 최대한 많이 나와 팬들과 소통하고 싶다. 많이 응원해주길 바란다. 좋은 결과도 좋겠지만 늘 즐거운 일만 가득했으면 좋겠다. 이번 활동도 즐겁게 잘 마무리했으면 좋겠다.”라고 답하였다. 덧붙여 멤버 전진은 “10월 6,7일 서울공연을 하고 이후 대만공연이 잡혀 있다. 투어 기간 동안에도 유닛 또는 신화로 많이 활동할 테니 많이 기대해달라.”고 말하였다.

신화의 20주년 기념 스페셜 앨범 ‘HEART’는 신화 특유의 세련된 감성과 트렌디함이 돋보일 뿐 아니라 기존 음악적 색깔을 바탕으로 한 번도 선보이지 않았던 장르까지 모두 담아내며 음악적으로도 완성도 높은 앨범으로 팬들과 신화 모두에게 선물 같은 앨범이 될 것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