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희정 아들, 아빠 무죄선고에 "상쾌"...현재 SNS 비공개 전환
안희정 아들, 아빠 무죄선고에 "상쾌"...현재 SNS 비공개 전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아들 안모씨가 올린 글이 논란을 불러 일으켰다.

안희정 전 지사의 1심 선고 후, 안모씨는 지난 14일 자신의 소셜 네트워크(SNS) 인스타그램에 “상쾌”라는 문구와 함께 미소 짓는 자신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그는 “사람은 잘못한 만큼만 벌을 받아야 한다. 거짓 위에 서서 누굴 설득할 수 있을까”라고 덧붙였다.

안 전 지사는 지난해 7월부터 약 7개월간 4차례 걸쳐 김지은 전 수행비서를 성폭행한 혐의를 받았다. 이날 서울서부지법 형사 11부 조병구 판사는 안 전 지사에 대해 무죄를 선고했다.

이 때문에 안모씨의 글은 김지은 씨를 비난하는 뜻으로 해석돼 네티즌들 사이에서 비판의 목소리가 이어졌다.

논란이 확대되자 안모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