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효성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제대로 된 사과와 반성 이뤄지길"
전효성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제대로 된 사과와 반성 이뤄지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전효성이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을 맞아 관심을 촉구했다.

전효성은 14일, 자신의 소셜 네트워크(SNS) 인스타그램에 "오늘은 #일본군위안부피해자기림의날 입니다 #8월14일. 91년 8월 14일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인 故김학순 할머니께서 처음으로 용기를 내어 피해 사실을 증언한 날입니다"이라고 밝혔다.

이어 "보다 많은 관심으로 제대로 된 사과와 반성이 이루어지면 좋겠습니다"는 소망을 전했다. 동시에 전효성은 평화의 소녀상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한편 이날 설리, 안현모, 송은이, 김숙 등이 세계 일본군 위안부 기림일을 알리며 관심을 독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