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두달' 예림, "가수 데뷔 준비하면서 20KG 감량해" [현장]
'열두달' 예림, "가수 데뷔 준비하면서 20KG 감량해" [현장]
  • 임현욱 기자
  • 승인 2018.08.08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블엑스엔터테인먼트 제공.
더블엑스엔터테인먼트 제공.

 

 

[루나글로벌스타] 여성 듀오 열두달이 8일 오후 2시 서울시 강남구 압구정동 강남관광정보센터 2층 K홀에서 데뷔 쇼케이스를 열고, 첫 번째 디지털 싱글 ‘일초 하루’ 무대를 공개했다.

이날 열두달(12DAL)의 예림은 'K팝스타' 출연 당시보다 20kg을 감량했다고 밝혔다. 예림은 “새로운 모습을 보이려 다이어트를 했다. 20kg 정도를 감량했는데, 아직 멀었다. 더 해야 한다”고 말했다.

예림은 "특히 이번 뮤직비디오 촬영 전날에는 두유만 먹고 아무 것도 안 먹었다. 숲에서 햇빛을 받으며 노래를 하는데, 갑자기 쓰러질 것 같더라"라면서 "저 때문에 촬영이 잠시 중단됐다. 스태프 분들에게 정말 죄송했다"고 밝혔다.

이날(8월 8일) 데뷔곡 ‘일초하루’를 발표한 열두달은 9월 9일 두 번째 싱글, 10월 10일 세 번째 싱글을 공개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