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티즈, Mnet 데뷔 리얼리티 ‘작전명 ATEEZ’서 비글미 뽐내며 여름 휴가 만끽…에이티즈 매력에 ‘풍덩’
에이티즈, Mnet 데뷔 리얼리티 ‘작전명 ATEEZ’서 비글미 뽐내며 여름 휴가 만끽…에이티즈 매력에 ‘풍덩’
  • 한서윤 기자
  • 승인 2018.08.04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신예 보이그룹 에이티즈, 활력 넘치는 여름 휴가…제대로 ’물’ 만났다
- ‘작전명 ATEEZ’, 망가짐도 문제 없다…에이티즈와 함께 즐긴 ‘시원한 불금’

사진 출처=Mnet 방송화면 캡처
사진 출처=Mnet 방송화면 캡처

[루나글로벌스타 한서윤 기자]

KQ엔터테인먼트 소속 신예 보이그룹 에이티즈(ATEEZ)가 스릴만점 물놀이로 여름 휴가를 만끽하며 무더위를 말끔히 날렸다.

지난 3일 오후 방송된 음악 전문 채널 Mnet 데뷔 리얼리티 ‘작전명 ATEEZ’에서는 가평으로 여름 휴가를 떠난 에이티즈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에이티즈 멤버들이 첫 단체 여름 휴가이자 세 번째 미션인 화보 촬영을 위해 가평으로 떠났다. 설렘을 가득 안고 이동하는 차 안에서도 끊임없이 토크를 이어간 에이티즈는 가평에 도착해 다양한 수상 놀이기구를 발견하자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본격적으로 물놀이에 앞서 ‘퍼포먼스돌’다운 화려한 댄스로 남다른 몸풀기를 선보인 멤버들은 네 팀으로 나눠 점심 메뉴 결정권을 걸고 수중 장애물 달리기 경기를 진행했다.

멤버들의 짓궂은 방해 공작에도 거침없이 질주한 여상과 산이 1등을 차지, 피자와 우동을 선택해 멤버들의 부러움을 샀다. 이어 두 사람은 남은 멤버들을 위해 마지막 메뉴로 어묵 꼬치를 선택하는 배려심을 보여 훈훈함을 더했다. 특히 홍중은 폭풍 애교를, 우영은 코에 혀 닿기 개인기를 선보이며 1등 팀의 남은 피자를 획득해 폭소를 자아냈다.

식사를 마친 멤버들은 엄청난 혜택을 걸고 워터 슬라이드 포즈 대결에 나섰다. 앞서 퍼포먼스 영상을 통해 화제를 모은 ‘Pick it up’의 안무 한 부분을 소화한 성화와 공중에서도 편안한 자세를 취한 윤호 등 각양각색의 포즈를 취한 멤버들을 제치고 정확한 포즈로 감탄을 불러 일으킨 민기가 최종 우승자로 뽑혔다.

엄청난 혜택을 예고했던 우승자만을 위한 선물은 바로 소원권. 12시 전까지 딱 한 번 어떤 소원이라도 이룰 수 있는 절대 권력을 갖게 된 민기가 과연 어떤 소원을 빌지 궁금증을 남기며 멤버들은 다 함께 스피드 넘치는 수상 보트를 즐겨 시청자들에게 시원함을 안겼다.

처음으로 다 함께 휴가를 떠나 수상 레포츠를 체험하며 팀워크를 더욱 돈독하게 다진 에이티즈 멤버들은 망가짐도 서슴지 않는 열정 가득한 모습은 물론, 친근한 매력을 발산했다.

한편 에이티즈의 데뷔 리얼리티 ‘작전명 ATEEZ’는 에이티즈가 데뷔를 앞두고 더욱 완벽한 아이돌이 되기 위해 다양하고 혹독한 미션을 수행하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6시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