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임수향X차은우, 짜릿한 첫 방송의 신호탄…현실 공감 연기에 기대감 'UP!'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임수향X차은우, 짜릿한 첫 방송의 신호탄…현실 공감 연기에 기대감 'UP!'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이찬혁 기자]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이 첫 방송의 신호탄을 쏘며 새로운 금토드마라의 짜릿한 출발을 알렸다.

지난 27일 첫 방송된 JTBC 새 금토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극본 최수영, 연출 최성범)에서는 ‘오늘부터 예뻐지기’ 위해 성형을 선택한 여자 강미래(임수향)의 사정이 그려졌다. 새 얼굴로 설레는 마음을 안고 대학에 입학한 미래는 신입생 오리엔테이션에서 멋지게 장기자랑을 선보이며 달라질 것을 결심하지만, 대학에서 마주친 중학교 동창 도경석(차은우)이 등장, 앞으로의 이야기에 호기심을 높였다.

못생긴 얼굴로 태어난 소녀 강미래는 불행했다. 뚱뚱해서 ‘강돼지’, 다이어트에 성공해 날씬해졌지만 여전히 못생겼다는 이유로 ‘강오크’. 미래라는 예쁜 이름 대신 오로지 외모 때문에 생긴 악의적인 별명과 친구들의 놀림은 내내 그녀에게 상처를 입혔고, 결국 좋아하는 사람에게도 외면당했기 때문이다.

 

차은우·임수향 / JTBC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방송화면 캡처
차은우·임수향 / JTBC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방송화면 캡처

 

그래서 미래는 지나가는 사람의 얼굴을 보며 성형 여부를 판단하며 점수를 매기는 버릇을 갖고 있었고, 스무 살을 앞둔 어느 날 서럽게 터져 나오는 울음을 참아가며 수술대에 올랐다. “나는 결코 긁지 않는 복권이 될 수 없다”는 것을 깨달았고, 또 행복해지고 싶었기 때문이다. 그리고 미래는 ‘정말로, 놀라울 정도로’ 예뻐졌다. 다만 성형한 티는 좀 나지만.

수술 후, 누가 봐도 화려하고 예쁜 얼굴이 된 미래. 하지만 아직 예뻐진 자신이 낯선 미래는 사람들의 관심이 버겁다. 이상형이라며 번호를 물어보는 남자에게 당황해 “제 핸드폰이 번호가 없어서요”라고 답하고, 셀카를 찍자는 친구 현정(도희)의 제안에도 여전히 망설이고 마는 것. 무엇보다 가장 신경 쓰이는 것은 자기가 봐도 100점짜리인 얼굴의 진짜 자연 미인임에도 자신을 가리켜 “진짜 예쁜 애”라고 말하는 현수아(조우리)와 중학 동창으로 의심되는 도경석(차은우)의 존재다.

이렇게 미래를 특별히 긴장케 하는 두 사람과 함께 보낸 신입생 오리엔테이션의 밤. 조대표가 돼 장기자랑에 나가게 된 미래는 “피하기만 하면 달라지는 건 아무것도 없어”라는 현정의 조언대로 소심했던 지금까지와는 전혀 다른 모습을 보였다. 싸이의 ‘뉴페이스’에 맞춰 멋진 댄스를 선보인 것. 외모에 자신이 없어 단체 사진을 찍을 때도 남몰래 뒤에 숨었던 소녀 강미래의 변화를 예고하는 듯했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는 딸의 성형수술 사실을 모르는 미래의 아버지 태식(우현)과 성형 티는 나도 화려한 미인인 미래에게 흑심을 품고 접근하는 화학과 선배 찬우(오희준), 그리고 춤을 추는 미래를 보고 과거의 누군가를 떠올린 듯 그녀를 향해 “너 혹시 자룡 중학교 나왔냐?”라고 묻는 경석까지. 설렘 가득하게 첫발을 내디딘 미래의 캠퍼스 라이프가 결코 순탄치만은 않을 것을 예고했다.

지난 첫 방송으로 “기대했는데, 훨씬 더 재밌다”, “외모에 대한 리얼한 대사들이 씁쓸하지만 현실적이라 공감이 간다”는 평을 받은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특히 친구들의 짓궂은 놀림에 당당하게 맞서왔지만, 사실은 상처투성이였던 미래의 “피해자들의 소원은 싸움에서 이기는 것이 아니다. 싸움의 당사자가 안 되는 것. 공격의 대상이 되지 않는 것이다”라는 내레이션과 장기자랑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엄마에게 전화해 울음 섞인 목소리로 “사람들이 나 좋아해. 엄마”라고 말하던 미래의 모습은 “미래의 마음이 너무 이해가 간다”, “임수향 연기 너무 잘한다. 인생 캐릭터 될 듯” 등 호평을 받으며 다음 회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한편 JTBC 새 금토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은 매주 금요일 토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