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러리써포먼트, 7월 27일까지 ‘15개의 정체성(15 Identities)’ 특별 기획전 개최
갤러리써포먼트, 7월 27일까지 ‘15개의 정체성(15 Identities)’ 특별 기획전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한서윤 기자] 동시대 미술을 소개하는 서초구 서래마을의 갤러리써포먼트(대표 오수정)가 ‘15개의 정체성(15 Identities) 전시회’를 7월 27일까지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는 문화체육관광부와 예술경영지원센터가 선정하는 기획전 공모에 당선된 특별 기획전이어서 더욱 관심이 모아지는 전시다. 전시에 초대된 15명의 작가는 모두 국내에서 활동 중인 젊은 작가들이며 평면이나 입체작업으로 자신만의 이야기를 담아내는 것으로 주목받고 있다.

고프먼(Goffman, Erving)의 연구에 의하면 ‘정체성’이란 ‘자신의 행위를 어느 정도 구성하는 상황에서 어떤 독자성(獨自性)을 표현·성취하고자 하는 개인의 시도’로 정의된다. 그런 만큼 관람객들은 이번 전시를 통해 다양하면서도 깊이가 느껴지는 작품들을 감상할 것이다.

갤러리써포먼트의 오수정 대표는 “작가들에게 작업이란 끊임없이 정체성을 추구하고 그것을 표현해 내는 것이다”며 “작가들의 작업을 지속적으로 지켜보면 그들만의 스타일로 정체성을 확립해 나가는 과정을 알 수 있다”고 밝혔다.

또한 오 대표는 “그런 만큼 이번 전시는 작가들의 깊은 고민과 성찰의 시간을 전할 것이다”며 “이번 전시를 통해 젊은 작가들과 함께 사색의 시간을 가져보는 것도 좋을 것이다”고 덧붙였다.

특히 이번 전시는 작가들과의 아티스트톡 시간을 마련하고 있어 관객들에게 작품과의 적극적인 소통과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관람은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토요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 할 수 있다. 일요일에는 예약을 해야 관람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