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희대 측 "조권 입장 비교해 내부파악中, 학위취소 논의 단계 아니다"
경희대 측 "조권 입장 비교해 내부파악中, 학위취소 논의 단계 아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이준혁 기자] 경희대 측이 가수 조권에 대한 '부실 공연 석사 취득' 논란에 대해 내부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8일 경희대 측은 여러 매체를 통해 "조권의 석사 취득 과정과 관련해 "사실 확인을 위해 현재 내부 조사 중이다. 최대한 빠르게 진행할 것이며, 의혹이 제기된 것들 중 사실이라고 확인되는 것이 있다면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2015년 3월 경희대 아트퓨전디자인대학원 퍼포밍아트학과에 입학한 조권은 2017년 8월 16일 대학원 석사학위과정을 이수했다. 이에 대해 최근 SBS는 단독 보도를 통해 조권이 규정에 맞지 않는 공연으로 졸업공연을 통과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에 대해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 측은 "조권은 학교 측의 안내에 따라 비논문학위(졸업공연) 심사 절차를 통해 학위를 취득한 것으로 알고 있었다"며 "담당 지도교수 측에 확인 한 결과 졸업공연에 대한 세부 규정은 없다. 조권의 경우 특수 대학원이기 때문에 과목 이수나 공연으로도 학위 이수가 가능해 공연으로 대체됐다"고 해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