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C애드컬쳐, '뭉쳐야뜬다'·'주간아이돌' 제작사 지니픽쳐스 인수
FNC애드컬쳐, '뭉쳐야뜬다'·'주간아이돌' 제작사 지니픽쳐스 인수
  • 임현욱 기자
  • 승인 2018.01.15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FNC애드컬쳐가 예능제작사를 인수해 예능사업을 강화·확장한다.


15일 FNC애드컬쳐는 지니픽쳐스를 인수한다고 밝혔다. 지니픽쳐스는 안정적인 시청률을 기록하며 JTBC 고정 예능 프로그램으로 자리한 ‘뭉쳐야 뜬다’와 장수 아이돌 예능인 MBC 에브리원 ‘주간 아이돌’, KBS2 ‘살림하는 남자들’ 등을 제작 중이다. 

FNC애드컬쳐는 KBS2 ‘트릭앤트루’를 비롯해 SBS ‘씬스틸러-드라마전쟁’, TV조선 ‘며느리 모시기’ 등을 제작했고, 현재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의 기획·제작을 준비하고 있다. 여기에 재능 있는 PD를 다수 보유한 지니픽쳐스를 인수하며 기존 예능사업부의 역량을 보강한다. 

앞서 FNC애드컬쳐는 SBS ‘언니는 살아있다’와 ‘달콤한 원수’, KBS2 ‘란제리 소녀시대’ 등을 제작하며 드라마 제작사로서 자리매김했고, 워너브러더스 영화펀드에도 참여하며 영화사업에 진출했다. 또 최근에는 뮤지컬 ‘레드북’을 공동제작하며 사업을 확장했다. 

한편 FNC애드컬쳐의 안석준 대표는 한승훈 부대표와 FNC엔터테인먼트의 공동대표로 내정됐다. 안석준 대표가 기존의 FNC애드컬쳐와 FNC엔터테인먼트의 대표를 겸임하는 것. 유재석, 김용만, 정형돈, 노홍철, 송은이, 김원희, 이국주, 문세윤, 조우종, 문지애 등 막강한 MC 군단을 보유 중인 FNC엔터테인먼트와 제작 중심의 FNC애드컬쳐가 협업을 통해 좋은 시너지를 낼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