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트로, 5주간의 공식 활동 종료...6인 6색 ‘꽃도령’으로 팬사인회도
아스트로, 5주간의 공식 활동 종료...6인 6색 ‘꽃도령’으로 팬사인회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그룹 아스트로가 5집 미니 앨범의 공식 활동을 마무리하며 '스페셜 선데이' 팬사인회를 통해 '꽃도령'으로 변신해 화제다.

지난 3일 아스트로는 당산에 위치한 ‘TCC아트센터홀’에서 '스페셜 선데이'라는 타이틀로 팬사인회를 진행했다. '스페셜 선데이'는 팬들과 만나는 스페셜 한 일요일이라는 뜻으로 지난 3주간 아스트로 상사, 의사 선생님 컨셉 등으로 등장해 팬들의 많은 환호를 받은바 있다.

공개된 사진 속 아스트로는 곱게 한복과 갓을 차려 입고 '꽃도령'으로 변신한 모습이다. 화려한 도포 패션에 부채 소품까지, 사극 만화 속에서 금방 툭 튀어나온 듯한 여섯 멤버의 훈훈한 모습이 보는 이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이날 6인 6색 ‘꽃도령’으로 등장한 아스트로는 팬사인회 이외에도 아스트로 버전의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게임, 판소리로 ‘니가 불어와(Crazy Sexy Cool)’ 부르기, 한복 런웨이, 포토 타임 등을 진행했다. 이어 한복을 입고 수록곡 런(Run)의 무대까지, 풍류를 즐기러온 ‘꽃도령’ 컨셉에 맞게 약 3시간가량 팬들과 웃음 가득한 한때 보냈다.

사인회를 마친 아스트로는 네이버 V앱을 통해 “5주간의 활동이 끝났다. 계절이 바뀔 때마다 계속 함께해 주시는 팬 여러분께 감사하다”라며 “팬 여러분이 우리의 버팀목 같은 존재라고 생각하기에 아스트로도 절대 부끄럽지 않는 가수가 되도록 노력하겠다. 마지막 방송까지 함께해줘서 감사하고 사랑한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아스트로는 이날 스페셜 팬사인회와 함께 SBS '인기가요' 무대를 끝으로 5주간의 공식적인 음악방송 활동을 마무리했다. 사랑에 빠진 소년들의 설레는 감정과 적극적인 표현을 그려낸 타이틀곡 '니가 불어와(Crazy Sexy Cool)'로 '청량 섹시'를 보여주며 업그레이드된 매력을 발산, 팬들의 많은 사랑을 받은 아스트로는 계속해서 공식 활동 이외의 남은 스케줄을 이어 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