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 기획] '프듀'부터 '솔로 데뷔'까지..."많이 기다렸어 소희야"
[L's 기획] '프듀'부터 '솔로 데뷔'까지..."많이 기다렸어 소희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텐아시아)

 

[루나글로벌스타 한재훈, 김은서 기자] 김소희가 오늘(8일) 데뷔했다. 

Mnet '프로듀스101' 연습생으로 참여한 것을 시작으로, 프로젝트 그룹 'C.I.V.A(씨아이브이에이)', 'I.B.I(아이비아이)', '옆소' 등 꾸준히 방송 활동을 이어온 김소희가 솔로 가수로 정식 데뷔했다. 

드디어 솔로로 나서는 김소희는 오직 자기만의 색을 갖춰 환하게 빛날 준비를 마쳤다. 김소희의 이번 앨범명인 ‘더 피예트’는 ‘소녀’를 뜻하는 프랑스어다.

앨범의 수록곡인 '뜸'은 김소희의 새로운 보컬을 느낄 수 있는 세련된 R&B 곡으로, 확실하게 다가오지 못하고 뜸만 들이는 남자에 대한 답답함을 혼잣말의 형식으로 위트있게 풀어냈다. 또 곡 중간에 등장하는 '올티'의 래핑이 세련됨을 더한다. 앞서 활동했던 프로젝트 그룹 ‘아이비아이’의 멤버이자 현재 그룹 에이프릴의 멤버인 채경을 가리키는 ‘야 채경아 우리 맥주 두 잔만 해’라는 가사가 담겨있어 이목을 끈다.

타이틀곡 ‘소복소복(Feat. 예지 of 피에스타)’을 포함해 ‘뜸(Feat. 올티)”같은 달”Q&A”뜨거웠음 해’와 ‘소복소복’의 인스트루멘탈(Inst.) 버전까지 총 여섯 곡이 수록됐다. 수록곡 가운데 ‘뜸’에는 래퍼 올티와 그룹 피에스타의 예지의 피처링도 듣는 재미를 더했다. 타이틀 곡 '소복소복'은 JYP 퍼블리싱 소속 프로듀서인 '핫소스(HotSauce)'가 김소희 만을 위해 작업한 곡으로, 보사노바 풍의 리듬과 애절하고 애틋한 김소희의 보컬 선율, 그리고 몽환적이고 따뜻한 사운드의 편곡이 더해져 포근한 느낌을 완성시켰다. 김소희와는 반대의 매력을 가지고 있는 예지의 매력도 돋보인다.

지금까지 프로젝트 그룹으로만 단기간으로 활동했을 뿐, 정식 데뷔는 이번이다. 그 동안 많은 팬들의 사랑을 받아온 김소희는 이번 앨범에서 지금껏 보여주지 못한 감성을 잘 풀어냈다.  

김소희는 8일 열린 쇼케이스에서 “저는 다양한 오디션을 통해 담력을, 예능 프로그램 등 다양한 분야에서 내공을 키웠다. 그것이 저의 차별점이며 또 놀리고 싶은 동생같이 느껴지게 하는 친근함이 저만의 강점이자 매력”이라고 자신했다. 

"항상 언제 데뷔하느냐고 기다려주시고, 팬들 덕분에 지금까지 견딜 수 있었어요. 앨범을 낼 수 있었던 이유는 모두 팬들 덕분이죠. 실망시켜드리지 않고, 초심을 잃지 않고 항상 발전하는 모습 보여드리겠습니다." 

앞으로 얼마나 더 발전할 수 있을지 기대해봐도 되지 않을까. 데뷔라는 첫 관문을 통과한 김소희에게 박수를 보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