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가박스, 일본 SF 애니메이션 '아키라' 단독 개봉
메가박스, 일본 SF 애니메이션 '아키라' 단독 개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나글로벌스타] 멀티플렉스 극장 메가박스가 31일 SF 애니메이션의 교과서라고 불리는 '아키라'를 단독 개봉한다고 밝혔다. 


'아키라'는 제3차 세계대전으로 인해 도쿄가 파괴된 후 2019년 미래도시에서 우연히 초능력을 얻게 된 주인공 ‘카네다’를 둘러싸고 벌어지는 이야기다.

'아키라'는 동명의 원작 만화를 바탕으로 재패니메이션의 전성기를 이끈 거장 ‘오토모 가츠히로’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1988년 개봉 당시 일본뿐만 아니라 미국과 유럽 등에 소개되며 전 세계적으로 일본 애니메이션의 위상을 알렸다.

또 새로운 세계와 최첨단 문명사회의 모습은 디스토피아적 세계관을 독보적으로 그려냈다. 실사 영화를 능가하는 표현과 스케일이 사실적이고 감각적인 작화와 만나면서 일본 애니메이션의 시작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메가박스 관계자는 "거리를 폭주하는 오토바이의 탁월한 속도감의 표현이나 독특한 묘사는 일본 애니메이션뿐만 아니라 수많은 작품의 패러다임 전환에 결정적인 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다. 

김민철 메가박스 프로그램 담당자는 “30년 만의 국내 첫 정식 스크린 개봉 소식에 애니메이션을 사랑하는 국내 팬들의 관심이 매우 뜨겁다"며 "거장 오토모 가츠히로 감독 특유의 독창적인 세계관과 세밀한 연출력을 볼 수 있는 특별한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